차이 / 증상 및 예방법 환절기 목감기 · 편도선염

 

갑자기 시작된 가을 추위에 감기 환자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침을 삼킬 때 목이 따끔거리더니 이내 콧물이 나오고 열이 오르는 독감 환자까지 속출하고 있는데. 오늘은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 걸리기 쉬운 목 건강을 챙기는 방법에 대해 공부하려고 합니다. 목감기와 비슷한 편도염도 조사하고, 각 증상 및 완화 방법에 대해 조사하겠습니다.

목감기와 편도선염의 차이, 구별법

목감기의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목이 칼칼하고 가래가 많이 막히거나 마른 기침이 나오는 증상을 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인후통이나 열이 있는 증상이 나타나면 목감기가 아닌 편도선염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편도는 목 안쪽~코 뒤에 위치한 기관으로 평소에는 입과 코에서 몸속으로 들어오는 세균과 바이러스를 막는 항체를 만들어 우리 몸을 보호하는 역할을 합니다. 여기에 폐렴균·연쇄상구균·포도상구균 등의 바이러스나 세균에 감염되어 염증을 일으키는 것을 편도선염이라고 합니다.

편도선염의 원인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의한 편도선은 미취학 어린이에게 잘 볼 수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급성 편도염은 청년기나 젊은 성인에게서 많이 발생을 하는 것입니다. 성인에게 주로 나타나는 급성 편도염의 경우 주로 피로, 저온이나 고온에 갑자기 노출되는 경우, 상기도 감염, 대사성 질환 및 면역 질환 등이 원인이 되어 나타납니다.

증상

걸리게 되면 대부분 갑작스러운 고열과 오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계속해서 목통증이 생기는데요. 주변 인후조직의 임파선을 침범하면 인후염이 동반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침을 삼키거나 음식을 삼킬 때 목의 따끔따끔한 통증은 목감기보다 더 많이 나타납니다. 염증으로 인해 39~40도의 고열과 , 손발 전체에 걸쳐 통증이 발생합니다. 때로는 목 옆의 작은 덩어리가 만져지기도 하지만 해당 부위를 누르면 심한 통증을 느낄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귀를 듯한 연관통을 동반할 수도 있습니다.

이 밖에도 혀의 표면이나 구강 내에 두꺼운 끈끈한 점액이 나타나는 증상, 두통, 전신 쇠약감, 관절통 등 신체 전반에 걸친 증상을 동반하는 것도 편도선 염의 증상 중 하나입니다.

편도선염 치료법

급성 편도염은 대개 자연적으로 좋아지며, 이를 통해 증상이 가라앉습니다. 세균성 급성 편도염의 경우 항생제를 적절히 투약하면 48~72시간 내에 치료반응을 보이며 4~5일 내에 증상이 좋아집니다. 따라서 편도선염 초기에는 처방받은 항생제와 진통·소염제를 먹고 충분히 쉬는 것만으로도 증상이 쉽게 호전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1년에 4~5회 정도로 여러 번 편도선염이 생기는 경우는 약을 복용해도 효과를 보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이러한 만성 편도선염을 앓고 있다면 치료를 위해 편도선 절제술을 생각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편도선염 예방법!생활 습관·음식

편도선염의 예방 및 증상을 완화하기 위해서는 먼저 물을 충분히 마시는 것입니다. 편도 점막이 건조되면 먼지 속의 바이러스나 세균을 여과하지 못해 증상이 악화될 수 있습니다. 편도선이 건조해지지 않도록 틈틈이 수분을 보충해 주시기 바랍니다.

편도염이나 목의 염증이 악화되어 음식을 섭취하기 어려운 경우는 죽 등 부드러운 음식을 먹도록 합니다.

, 더덕, 배 등 기관지 건강에 좋은 음식을 섭취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도라지는 우리 몸의 면역력을 높여주는 사포닌 성분이 풍부해 편도를 비롯한 기관지에 염증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목 점막의 통증을 진정시키는 효과도 가지고 있습니다.

사포닌과 이눌린 성분이 풍부한 더덕은 기관지의 점액 분비를 활성화하고 가래를 제거하고 기침을 멈추게 하는 효능이 있습니다. 해열소염작용도 잘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꿀과 함께 달아서 먹으면 더 좋은 배는 만성 기침과 가래를 해소하고 몸의 열을 낮추는 음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단, 더덕과 배는 성질이 차가워 많이 먹으면 배가 아플 수 있으므로 적당량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목감기와 비슷하지만 조금은 다른 편도선염! 목감기 증상이 잘 낫지 않는다면, 편도선염이 아닌지 병원에서 진찰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충분한 수분 섭취와 휴식, 그리고 청결한 위생 유지가 편도선염을 예방하는 방법이라고 하니 환절기가 계속되는 동안에는 인체의 균형을 잘 맞추어서 면역력을 높이고 감기와 편도염으로부터 건강을 지키도록 합니다.